10초의 키스-키스 세균 전염 > 공지사항

공지사항

생명공학 분야의 선두주자로서 신뢰성 있는 연구성과를 제공합니다.

10초의 키스-키스 세균 전염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 14-12-08
  • 조회3,153회
  • 이름관리자

본문

80ada2bf83a972865ebbeb4db9ee3f87_1451888813_48.jpg
 
키스를 통해 감기나 충치균이 전염될 수 있다는 것은 이미 밣혀진 내용으로 널리 알려져있습니다.
 
80ada2bf83a972865ebbeb4db9ee3f87_1451888825_87.jpg
 
술잔을 같이 사용하거나 잔돌리기 등으로 세균에 감염될 확율은 매우 높지만,
 
반대로 인체내 유인균(유익한 인체 상재 세균)의 비율이 높은 상태를,
 
유지하여 면역력이 건강하도록 유지하면 세균 감염에 의한 전염병 유발을 억제 할 수 있습니다.
 
 
80ada2bf83a972865ebbeb4db9ee3f87_1451888835_84.jpg
 
네덜란드 연구결과에서는 10초간 키스할 때 세균 8천만 마리가 이동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10초동안 키스하면 평균적으로 세균이 8천만 마리가 서로에게 이동하게 된답니다.
 
네덜란드 응용과학연구원 미생물학 시스템미생물학부에서는 최근 "미생물 저널"에 실은 연구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커플 21쌍에게 10초간 키스를 하게 하고, 두 사람의 입안 내 세균을 검사하는 방식으로 연구를 진행했습니다.
 
특히 매일 여러차례 키스를 나누는 사람들은 구강 내 동일한 세균이 비슷하게 된다고 연구진은 전했습니다.
 
이 연구를 진행한 렘코 코트 박사는 " 키스를 자주하는 커플일수록 비슷한 세균을 공유하고 있다는 것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사람의 구강 내에는 발표된 논문마다 차이가 있지만 700여 종 이상의 세균이 존재한답니다.
 
장내 세균은 무려 100조나 되는 미생물군이 서식하면서 질병을 유발하는 세균과 싸우고 음식 소화를 돕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연구진은 발표했습니다.
 
80ada2bf83a972865ebbeb4db9ee3f87_1451888845_17.jpg
 
이에 따라 평소에 발효음식 등을 섭취하면 인체내 유인균 미생물의 비율을 높일 수 있게 됩니다.
 
장내 세균과 인체 세균의 비율에서 유인균의 비율을 건강하게 유지하면 유인균들이 병원성균의 정균작용과
 
억제작용을 통하여 질병감염율을 낮추게 됩니다.
 
유인균이 풍부하게 함유한 전통 발효식품을 꾸준히 먹는 식습관은 인체내 유인균의 비율을 높이는데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주소 : 대전 중구 대흥로 28번길6 한국의과학연구원 빌딩
대표전화 : 042-716-2310 ㅣ 대표메일 : kribs@kribs.re.kr ㅣ 연구분석 : outer@kribs.re.kr
AM 9:00 ~ PM 6:00 토요일 / 일요일 / 공휴일 휴무
ⓒ 한국의과학연구원
ADMIN HDWEB